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6개 기업과 673억 원 규모 투자협약 체결

기사승인 2019.10.04  09:41:48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외투기업 2개사 등 투자유치로 240여 명 고용창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

   
▲ 광양시는 전라남도와 함께 지난 달 30일 오후 전남도청 수리채에서 에이치에이엠(주), (주)쓰리레빗코리아, 남선철강공업(주), (주)비케이에너지, (주)티에이치이, (주)킹톱스 등 6개 기업과 673억원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.

광양시가 전남도와 함께 에이치에이엠(주) 등 6개 기업과 지난달 30일, 전남도청에서 673억원 규모의 투자협약(MOU)을 체결했다.
협약식에는 김영록 도지사, 정현복 시장, 김성희 시의회 의장과 △에이치에이엠(주) 뤼센위 사장 △㈜쓰리레빗코리아 안석규 대표 △남선철강공업(주) 남택선 대표 △㈜BK에너지 박영실 대표 △㈜티에이치이 손덕환 대표 △(주)KINGTOPS 한광성 이사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했다.
에이치에이엠(주)은 중국자본 100%인 외국인투자기업으로 2016년부터 광양항 황금물류센터에서 프리미엄 분유를 제조하는 기업이다. 
이 회사는 중국의 산아제한정책 해제로 날로 커지고 있는 중국 육아용품 소비시장에서 점유율을 확대하고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서측배후부지 8만6,316㎡에 177억 원의 추가 투자를 결정했으며, 고용인원은 70명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.
㈜쓰리레빗코리아는 익신산업단지 1만4,160㎡에 154억 원을 투자하여 중국 파트너사와 함께 차별화된 대형 자기질 타일 제품을 생산 및 수출하는 공장을 건설하는데, 고용은 61명을 신규 채용할 예정이다. 
대형 자기질 타일 제조 공법은 국내에서 최초로 도입하는 공정이며,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에서 수요 증가가 예상되므로 성공적인 투자가 될 전망이다.
남선철강공업(주)은 본사가 충남 당진시에 소재하고 있다. 이 회사는 신금산업단지 1만513㎡에 103억 원을 투자하여 경량구조용 C형강을 생산할 공장을 건설하며, 12명의 신규 고용이 창출될 예정이다. 
광양시는 광양제철소가 소재하고 있어 원재료로 사용되는 아연도강판 및 열간압연강판 확보가 용이하고 운송비를 절감할 수 있어 기업에서 투자를 결정함에 따라 철강산업 및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㈜BK에너지는 본사가 여수에 소재한 회전식 수상태양광 구조물 제조 전문업체로 익신산업단지 8,803㎡에 89억 원을 투자하고 22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할 계획이다. 
최근 태양광발전에너지가 각광받고 있는 가운데 기업에서 보유하고 있는 특허기술을 기반으로 세계 최대 규모의 새만금 수상태양광 발전사업 및 잠재력이 풍부한 세계 수상태양광 시장에서 기술적 우위를 점유하는 성공적인 투자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.
㈜티에이치이는 서측배후부지에 88억 원을 투자하여 3민7,473㎡ 부지에 축산용 혼합사료 등 복합물류센터 및 제조 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며, 25명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한다. 
이 회사는 광양시에 축산용 혼합사료 가공 및 물류단지를 조성하여 동남아, 중국, 일본 등으로 수출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는 발판을 삼을 예정이다.
㈜KINGTOPS도 중국자본 100%인 외국인투자기업으로 서측배후부지 3만1,919㎡에 62억 원을 투자해 물티슈, 기저귀 등을 생산하는 공장을 건립할 계획인데, 신규 고용 5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. 
이 회사는 중국 경제수준 향상으로 생필품에 대한 고품질 제품을 선호하는 추세에 따라  한국의 기술적 우위를 바탕으로 프리미엄 제품을 생산하여 중국 시장 내 경쟁력을 확보할 예정이며, 물류 허브인 광양항을 통해 중국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까지 생산품을 수출할 계획이다.
김영록 도지사는 “이번 673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으로 240개의 새 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되며, 전남에 투자한 기업이 반드시 그 꿈을 이루도록 전남도와 광양시가 모든 행정적 지원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정현복 광양시장은 “국내외 경제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광양시에 투자해준 기업에 감사를 드리며, 이번 투자로 우리 시가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한걸음 더 나아갈 수 있게 되었디”며, “이러한 경쟁력있는 기업이 성공할 수 있도록 광양시도 최선을 다해 도울 것”이라고 말했다. 


황망기 기자

 

황망기 기자 mkih@naver.com

<저작권자 © 광양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